기운고개

MADISON ORTHOPEDICS

기운고개마디손 정형외과 병원

돌 전에는 대다수의 환자가
물리 치료를 통해서 거의 교정됩니다.

고개를 옆으로 기울이는 증상을 통칭해서 사경(torticollis)라고 합니다. 원인은 크게 선천성과 후천성으로 나눌 수 있는데,
선천성에도 여러 가지 종류가 있지만 가장 흔한 것은 선천성 근성 사경, 즉 근육의 선천적인 문제에 의해서 발생하는 경우입니다.

선천성 근성 사

우리 목에는 여러 개의 근육이 위아래로 걸쳐져 있습니다. 그중 흉쇄유돌근이라는 근육이 있습니다. 목을 뒤로 젖히면 V자 모양으로 보이는 근육이지요.
어떤 이유에서 이 근육이 단단한 덩어리가 생기고 길이가 짧아지게 되어 발생하는 것이 바로 선천성 근성 사경입니다.
선천적 원인으로 머리뼈와 목뼈 경계 부위에서 뼈의 선천성 기형으로 고개가 기울어지는 경우도 드물지만 있습니다.
전에는 멀쩡하던 아이가 갑자기 가벼운 충격으로도 그럴 수 있고 목감기에 걸려도 이러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선천성 근성 사경의 증상

대개는 태어나서부터 발견되는데, 목의 근육에 단단한 덩어리가 만져집니다. 이 덩어리는 흉쇄유돌근에
있는 덩어리이고 만져도 그리 아파하지는 않습니다. 어렸을 때에는 더 크게 보이지만 아이가 크면서
그 크기는 상대적으로 작아져서 덩어리 자체로는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그러나 흉쇄유돌근이 짧아
고개가 반대로 돌아가지 않는 것이 문제입니다.

선천성 근성 사경의 치

돌 이후에도 고개가 뚜렷하게 기울어져 있으면 수술로 교정해야 합니다.

선천성 근성 사경의 일차적인 원인은 흉쇄유돌근의 길이가 짧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 근육의 길이를 길게 해주는 것이 바로 치료입니다.
돌전에는 대다수의 환자가 물리 치료를 통해서 거의 교정됩니다. 자주 그리고 오랜 시간 동안 정성스럽게 기울어 있는 고개를 반대 방향으로 기울이고 얼굴은
그 반대쪽으로 돌리는 운동을 해주는 것이 바로 물리 치료
입니다. 이렇게 해서 고개가 어느 정도 돌아가면 자거나 누워있을 때에도 그런 위치로 고개를 두도록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백일 만 지나도 아기의 힘이 세져 어른 2명이 달라붙어야 할 정도입니다. 이러한 방법으로 80-90% 경우 대개 교정이 됩니다.
어떤 때는 아기가 너무 힘들어해서 물리 치료를 제대로 못해주기도 하는데 그만큼 증상이 심하다는 것을 뜻하고 결국 수술이 필요하다는 것을 뜻하기도 합니다.

선천성 근성 사경은 근육이 수축해서 생기는 것이 아니고 근육 자체가 섬유성 덩어리로 변한 것이기 때문에 보톡스 주사는 큰 효과가 없다고 생각됩니다.
돌 이후에도 고개가 뚜렷하게 기울어져 있으면 수술로 교정하여야 합니다. 증상이 심하지 않은 경우는 미용상의 문제이므로 수술 여부를 환자와 보호자가 잘 결정하여야 할 것입니다.

수술은 짧아진 근육을 한 군데 또는 두 군데에서 절단하는 것입니다. 이렇게 절단해 놓은 근육을 방치하면 다시 붙어버리기 때문에 수술 후에는 이 근육의 길이가 길어지는
자세에서 보조기를 채워 놓는 것이 필요합니다. 수술 시기는 두 가지 면을 고려해야 합니다.
머리통이나 얼굴이 삐뚤어진 것을 바로잡기 위해서 가급적 어렸을 때 수술로 교정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그러나 너무 어린아이들은 수술 후 보조기로 고정하기 어렵기 때문에 적당한 선에서 타협해야 합니다.
머리와 얼굴의 변형이 심하면 두 돌 또는 그전에도 수술하기도 하지만 세 돌, 네 돌 때까지 기다렸다 수술하는 것이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